검색

인천시, 인천국제공항 수소충전소 개소…5개소까지 확대 운영

- 작게+ 크게

강금운
기사입력 2021-01-0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인천국제공항 수소충전소 개소

 

인천공항 제1터미널 수소충전소가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인천공항 수소충전소 운영사업은 국내 수소차 보급 확산을 위한 환경부 주관 민간보조로 인천공항공사, 수소에너지네트워크(주)가 협력해 이뤄낸 성과다.

 

이에 따라 지난 2019년 말 개소한 남동구의 H인천 수소충전소에 이어 두 번째 수소충전소가 문을 열어, 수소차 이용객의 편의 향상 및 지역 내 수소차 보급 확대에도 기여 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운서동 하늘정원 인근 부지에 구축한 인천공항 수소충전소는 평일 오전 8시~오후 10시, 휴일에는 오전 8시~오후 8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될 예정이다.

 

시간당 승용차 기준 5대를 충전할 수 있는 25kg/시간 사양으로, 하루에 5~60대의 수소차를 완충할 수 있다.

 

다만, 셔틀버스 충전 전용시간대인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는 인천국제공항공사 내 셔틀버스 충전을 위해 업무용차량 및 일반차량 충전이 불가능해, 셔틀버스 충전 전용시간대를 피해 이용이 필요하다.

 

시는 친환경 미래차인 수소차 보급 확대를 위해 인프라를 지속 확충해 나갈 방침이다. 2021년 내 총 5개의 충전소를 운영해 2025년까지 총 13개소까지 확대 운영을 추진한다.

 

특히 올해는 상반기 운영을 목표로 서구 가좌동(1개소), 중구 신흥동 (1개소), 수소버스와 수소승용차 동시에 충전 가능한 국내 최대 규모의 수소충전소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1개소)에 준공 예정이다.

 

박철현 시 에너지정책과장은 “지속적인 수소충전소 확충으로 시민들의 불편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수소전기차 보급 및 충전 인프라 확충을 통해 탄소중립과 그린뉴딜의 기반을 탄탄하게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