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천 계양 1,100가구부터 3기 신도시 사전청약 7월 시작

- 작게+ 크게

구본학
기사입력 2021-01-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올해 7월부터 사전청약제가 3기 신도시와 수도권 내 주요 택지에서 시행된다.

 

4일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해 올해 공공분양주택의 지역별 사전청약 일정을 안내했다.

 

오는 7월 인천계양 1,100호를 시작으로 7~8월 중에는 남양주 진접2(1,400호), 성남 복정1·2(1,000호), 의왕, 서울 도심의 노량진 수방사부지(200호) 등에 대해 사전청약이 시행된다.

 

또한 9~10월에는 남양주 왕숙2(1,500호)를 비롯해 성남 낙생(800호), 시흥 하중(1,000호) 등의 사전청약이 시행될 예정이다. 이어 11~12월 중에는 남양주 왕숙과 고양 창릉 등 3기 신도시와 함께 과천, 안산 등의 공공택지에서 사전청약이 진행된다.

 

국토부는 올해에는 총 3만호를 사전청약으로 조기 공급하고 내년에는 나머지 3만2,000호의 사전청약 입주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사전청약제를 위한 제도 개선도 추진 중이다. 사전청약제 근거 마련을 위한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 개정을 이달 중 완료할 계획이다. 입주예약자 모집·선정 등에 대한 세부사항을 규정하는 지침도 2월까지 마련한다.

 

또한 국토부는 사전청약 후 사업지연이 발생하지 않도록 3기 신도시 등 사전청약 대상지구의 지구계획 수립, 토지보상 등의 절차도 차질 없이 추진 중이다.

 

3기 신도시 누리집은 지난 해 8월 개설된 후 5개월간 방문자가 270만명을 돌파했고 30만명이 ‘청약일정 알리미 서비스’를 신청하는 등 3기 신도시에 대한 국민 관심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청약일정 알림 신청자의 신도시 선호도는 특정지역 편중 없이 하남교산(20%), 과천(18%), 고양창릉(17%), 남양주왕숙(15%), 부천대장(14%), 인천계양(10%) 등 고른 분포를 보이고 있다.

 

또 신청자의 40%를 서울 거주자가 차지하고 있어 3기 신도시 공급으로 서울 주택수요 분산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3기 신도시 누리집은 국민들에게 사전청약·교통계획·주택평면 등 보다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기존 누리집을 ‘종합정보포털’로 개편했다.

 

‘청약일정 알리미’를 신청하면 관심지구의 사전청약·본청약 일정 등을 3~4개월 전에 제공받아 청약을 미리 준비할 수 있다./구본학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