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흥오이도박물관, 첫 도록 발간…오이도 유적과 전시 유물 소개 "눈길"

- 작게+ 크게

하기수
기사입력 2020-10-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시흥시 제공 

 

시흥오이도박물관이 개관 후 첫 번째 도록을 발간했다.

 

14일 시에 따르면 이번 도록은 박물관 개관 1주년을 기념해 서해안 최대 규모의 패총인 시흥 오이도 유적(사적 제441호)과 박물관의 전시 유물을 소개하는 내용을 담았다고 밝혔다. 특히, 선사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시흥의 출토 유물을 한데 모아 수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1부에서는 6,000년을 거슬러 올라가 오이도에 남겨진 신석기시대 사람들의 삶의 흔적을 찾아보고, 2부에서는 구석기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시흥에서 출토된 다양한 유물들을 통해 시흥의 옛 모습을 상상해볼 수 있다.

 

또한, 도록에는 450여점의 유물 사진뿐만 아니라 당시의 생활모습과 도구 사용법을 재현한 삽화를 함께 실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으며, 관련 연구자들의 논고를 통해 학술적 가치를 높였다.

 

박물관 관계자는 "도록은 전국의 국·공립·대학 박물관 등 600여개 유관기관에 배포되며, 시흥오이도박물관을 찾은 방문객은 안내데스크 등에서 열람할 수 있다"며 "향후 박물관에서는 해당 도록을 지역 홍보자료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 문의는 시청 관광과(031-310-3455)로 하면 된다./하기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