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정부시, 뉴딜사업 9,300명 선발 완료해

- 작게+ 크게

이영관
기사입력 2020-09-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제4차 선발을 통해 희망일자리 Refresh 의정부 뉴딜사업의 모집 계획인원 9,300명 선발을 완료했다.

 

11일 시에 따르면 시는 누적인원 1만600여명이 사업에 참여를 신청함에 따라 4차 신청자 중 소득, 재산 등 선발기준 점수에 따라 계획인원 9,300명까지 모두 채워 선발을 마쳤다고 밝혔다.

 

아울러 시는 선발에서 탈락한 161명은 예비인원으로 두고 향후 결원발생 시 순차적으로 배정할 예정이다.

 

Refresh 의정부 뉴딜사업은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들에게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으로서, 전체 사업예산 중 90%를 국비로 확보해 추진한다.

 

이에 근로자는 시간당 8,590원의 2020년 최저임금 기준이 적용돼 근무시간에 따라 월 67만 원~170만 원 내외의 임금을 받을 수 있으며 4대 보험이 적용된다.

 

시는 이번 참여자 모집 완료에 따라 사업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 사업개시 이후 신규사업 발굴에도 적극 나서 당초 계획된 248개 사업을 329개 사업으로 확대해 추진할 계획이다.

 

관내 취약계층 가구, 버스정류장, 전통시장, 경로당, 학교 등 생활방역에 700여명의 인력이 지원되고, 공원 및 녹지대 관리, 산림환경 개선 등 공공휴식공간 개선 사업에 900여명이 투입된다.

 

또한, 문화예술 환경개선 분야 300여명, 공공업무 지원분야 1,700여명, 청년지원 분야 180여명, 지자체 특성화사업에 5,300여명이 329개 사업에 배치돼 11월 말까지 근무한다.

 

특히 329개 사업 중 단풍 어울길 조성, 부용시민정원 조성 등 시의 역점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되며, 빗물받이 위치 표식, 깨끗한 거리 가꾸기, 불법광고물 정비, 소규모 공원 정비 및 초화류 식재 등 생활밀착형 주민편의사업 추진에도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이 가운데 단풍 어울길 조성사업은 직동·추동 근린공원 내 5.1km 구간에 청단풍, 복자기 등 8,500주의 나무를 식재하여 명품 단풍 산책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아울러 시는 부용시민정원 조성사업을 통해 약 3만4,700㎢의 부용터널 상부 유휴지에 테마 정원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볼거리와 여가공간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설문조사, 청소년 상담 및 청소년 쉼터 지원, 장애인복지시설 지원, 온라인 홍보 콘텐츠 제작, 의정부 지역사 조사, 원외재판부 유치 홍보활동, 경전철 부정승차 단속 등 전 분야에 걸쳐 다양한 연령층이 뉴딜사업에 폭넓게 참여하고 있다.

 

뉴딜사업단장인 황범순 부시장은 "지난 3주간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뉴딜사업이 임시휴업을 해왔지만, 앞으로 사업이 재개되면 계획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겠다"며 "Refresh 의정부 뉴딜사업으로 시 곳곳에서 긍정적인 변화를 만들어 나가는 한편,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경제적 활력을 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