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두천시, 방범용 CCTV 비상벨 통해 흉기 소지한 범인 붙잡아

- 작게+ 크게

이재성
기사입력 2020-07-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동두천시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운영 중인 방범용 CCTV의 비상벨이 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어 화제다.

 

29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27일 오후 11시쯤 주택밀집 지역에 설치된 방범용 CCTV의 비상벨을 통해 흉기를 소지한 남성이 여성의 집에 침입했다는 신고를 접수받았다.

 

이에 관제센터는 상주 중인 관제요원과 경찰관이 112 상황실과 연계해 범행 현장 인근에서 범인을 신속히 검거하는데 일조했다.

 

현재 시는 453개소에 2,015대의 방범용 CCTV를 운영하고 있으며, 그 중 397개소에 대해 양방향 비상벨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에 시 CCTV 통합관제센터는 관제요원과 경찰관이 24시간 상주하며 실시간으로 관제를 하고, 특히 양방향 비상벨 시스템을 통해 사건발생 시 실시간 및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해당 사건을 계기로, 비상벨의 중요성이 재확인된 만큼, 방범용 CCTV에 대한 더욱 철저한 유지관리를 실시하고, 노후 비상벨 시스템에 대한 교체를 통해 안정적으로 방범용 CCTV를 운영하겠다”고 말했다./이재성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