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진로·진학주치의제' 사교육비↓ 진학·취업 역량↑

- 작게+ 크게

최동찬
기사입력 2020-05-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분당영덕여고 졸업생이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진로 진학 멘토링 진행(성남시 제공)

 

성남시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지역 내 36곳 모든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진로·진학 주치의제’를 시행한다.

 

21일 시에 따르면 성남형교육 지원사업의 하나인 이 제도는 고등학교 1·2·3학년 학생(2만5,851명)과 학부모에게 대학 진학과 미래 진로 탐색에 관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시는 2억9,25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각 학교 사업 계획에 따라 진학 컨설팅 외부 강사 특강비, 진로 또는 진학 프로그램 운영비 등을 최대 775만 원을 지원한다.

 

또한 고3 등교 수업 일정에 맞춰 시작돼 각 학교 특성별 학생들의 진로·진학 컨설팅을 진행한다. 대학 입시나 졸업 후 진로를 대비한 특강, 정시와 내신대비 강의, 논술·구술 면접 지도, 자기소개서 작성과 학생부종합전형 프로그램 등이다.

 

아울러 졸업생 멘토링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해당 학교를 졸업한 대학생이 후배들에게 진로·진학 특강과 컨설팅을 해 동기를 부여한다.

 

이어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총괄·기획하는 특성화고교 학생 대상 콘텐츠 기획·역량 강화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올해는 성보경영고등학교가 선정돼 동영상 제작, 3D 캐릭터 모델링·프린팅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시 ‘진로·진학 주치의제’는 대학 진학 또는 취업에 관한 학생 개개인의 역량 강화, 학부모의 사교육비 부담 경감, 교사들의 교과 지도 전념 등을 지원할 목적으로 올해로 5년째 진행한다"며 "학생들의 진로와 진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최동찬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