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래통합당 김성원 의원, 신임 원내수석부대표 내정

- 작게+ 크게

이재성
기사입력 2020-05-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미래통합당 김성원 의원(동두천·연천)이 신임 원내수석부대표로 내정됐다.

 

11일 미래통합당에 따르면 현재 부친상으로 자리를 비운 주호영 원내대표가 복귀하는 대로 김성원 의원을 원내수석부대표에 임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동두천·연천이 지역구인 김 의원은 20·21대 총선에 내리 당선됐다. 그간 당내에서 조직강화특별위원과 대변인 등을 역임했다.

 

김 의원은 “엄중하고 어려운 시기에 막중한 소임을 부여 받았다”며 “일하는 국회를 통해 국민이 다시 관심과 응원을 주는 미래통합당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디딤돌을 놓아가겠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정책을 입안하는 정당, 빠르고 효율적인 정당으로 미래통합당이 거듭나게 하겠다”며 “원칙과 정도를 지키는 바른 정치, 유연함으로 국민과 언제나 상호 교류하는 소통 정치, 독단과 독선의 힘에 대항할 수 있는 정책 연대로 국민께 다가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미래통합당은 주호영 원내대표를 비롯, 이종배 정책위의장,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 삼각편대로 제21대 국회를 시작하게 됐다./이재성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