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영양교사회 현장 애로사항 수렴 및 정책지원 방안 논의

- 작게+ 크게

여한용
기사입력 2020-04-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의회 제공)

 

지난 2일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에서 황진희 의원(더민주, 부천3)을 비롯, 경기도영양교사회 회장, 영양교사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영양교사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정책지원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논의는 도 교육청이 산업안전보건법 확대적용 관련해 조직개편 추진이 예상되면서 각 시·도 교육청에 산업안전보건 전담팀을 학생건강과에 산업안전·보건업무를 배치할 가능성에 따른 현장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영양교사회 관계자는 "산업안전보건법 적용대상자가 확대됨에 따라 학교안전담당은 기존 학교 급식업무에서 분리돼야 한다. 타·시도는 별도조식을 설치해 운용되고 있다"며 "학교현장(영양교사, 영양사)의 급식업무에 산업안전관련 업무증가가 우려되는 실정으로, 다양화 되고 질 좋은 학교급식 본연의 업무에 전념하기 위해서는 학교전체에 해당되는 산업안전·보건업무는 전문부서에 의해 기획·운영돼야 한다"고 말했다.

 

황진희 의원은 "학생급식 본연의 업무와 안전업무의 가중으로 전문성이 떨어질 수 있다는 말에 공감한다"며 "조직에서는 형평성이 있어야 효율적 정책이 추진이 가능하다. 질 좋은 학교 급식과 교육환경의 미래를 위해서는 정책결정 과정에서 늘 현장과 소통해 행정개편이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여한용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