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위하준, '18어게인'에서 김하늘과 핑크빛 호흡!

- 작게+ 크게

김금수
기사입력 2020-03-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배우 위하준이 JTBC새드라마 '18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의 메인 캐스팅에 합류,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18 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은 이혼 직전에 18년 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위하준은 극중 프로야구선수로 실력 있는 투수이자 세련된 외모와 유려한 화술과 매너로 남성팬들은 물론 많은 여성팬을 확보한 스포츠 스타 ‘예지훈’ 역을 맡았다.

 

위하준은 ‘예지훈’이란 캐릭터를 통해 이혼 위기에 처한 김하늘과 윤상현, 그리고 홍대영의 18살 모습이 된 이도현 사이에서 특별한 존재감을 만들며 이들 관계에 긴장감을 불러 일으키는 중요한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무엇보다 위하준은 영화 '곤지암'과 '걸캅스' ,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누나', '최고의 이혼',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연이은 흥행과 호평을 받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

 

이에 '18어게인'에서 위하준이 스포츠 스타 ‘예지훈’이라는 인물을 통해 김하늘과 사랑과 우정 사이의 미묘한 관계를 만들며 어떻게 여심을 흔드는 매력을 보여 줄 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영화 '미드나이트' 촬영 후 위하준 배우가 차기작으로 확정한 JTBC 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은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김금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