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북부특수대응단-가평소방서, '동계수난구조 합동훈련' 가져

- 작게+ 크게

이재성
기사입력 2020-02-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조인재)는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가평에서 혹한기 내수면 수난사고 대응능력 강화를 위한 ‘2020년도 동계수난구조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훈련은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북부특수대응단과 가평소방서 구조대원 총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가평읍 복장리에 위치한 수난구조대에서 진행됐다.

 

동절기 수난사고 현장에서의 돌발 상황 대처능력을 높이는 것은 물론 저수온 등 특수환경에서의 잠수기술을 상황별로 적용해 수중 탐색 능력을 향상하고 본부와 소방서간 긴급구조 협조체계를 강화하는데 초점을 뒀다.

 

겨울철 수난사고 구조활동은 위험하고 예측하기 어려운 현장 활동으로 구조대원의 팀워크(Team-Work)와 전문성이 요구된다.

 

이에 이번 훈련에는 ▲드라이슈트 착용 숙달 및 비상대처 훈련 ▲텐더↔다이버 간 줄신호를 활용한 의사소통 숙달 ▲수중 동계잠수 절차 및 호흡기 자연방출 대처 ▲본부-소방서 구조대원간의 합동수색 훈련 등을 중점적으로 진행했다.

 

오제환 북부특수대응단장은 “겨울철 경기북부는 한탄강, 임진강, 북한강 등 결빙된 하천들이 소재해 있고, 각종 동계 지역행사가 개최돼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다”며 “이번 훈련을 통해 구조대원의 전문화를 높이고 유사시 신속한 대응으로 도민 안전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재성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