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로잔동계청소년올림픽 폐막…"이제는 강원도에서 만나요"

강원도, 폐회식서 대회기 인수받아

- 작게+ 크게

여민지
기사입력 2020-01-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 김성호 강원도 행정부지가 22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 플론 광장에서 열린 ‘2020 로잔동계청소년올림픽 폐회식’에서 대회기를 인수받고 있다.  ©


2020 로잔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가 22일 스위스 론잔 플론 광장에서 막을 내렸다. 또한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기는 이날 차기 개최지인 강원도에 인수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2일 오후 8시(현지시간) 스위스 로잔 플론 광장에서 열린 2020 로잔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 폐회식에서 김성호 강원도 행정부지사가 대회기를 인수받았다고 전했다.

 


로잔동계청소년올림픽이 폐막과 함께 차기 개최지로 한국 강원도를 선언했다.

 

토마스 바흐 위원장은 폐회식 종료 후 최윤희 차관 등 우리나라 관계자들을 만찬에 초청했다.

 

최 차관은 토마스 바흐 위원장과 옥타비안 모라리우 동계미래유치위원장에게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가 성공적으로 열릴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보내줄 것을 요청하고, 향후 IOC와 긴밀히 협력해 대회를 함께 만들어가기로 약속했다.

 

한편, 최윤희 차관은 이날 오후 1시(현지 시간) 2020로잔 동계청소년올림픽 선수촌을 찾아 대회를 마친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했다./여민지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