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남FC, 호주 청소년 대표팀 출신 수비수 '닉 안셀' 영입

- 작게+ 크게

이영신
기사입력 2020-01-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경남FC는 지난 해 전남 드래곤즈에서 뛰었던 호주 청소년 대표팀 출신의 수비수인 닉 안셀을 영입해 수비를 강화시켰다.

 

경남은 아시아쿼터로 활약한 쿠니모토가 전북으로 이적하면서 아시아쿼터 자리에 중앙수비수 영입을 추진했다.

 

이에 호주 현지 선수 등을 파악하던 중, 올 시즌 전남과 계약을 체결한 호주 대표팀 출신의 수비수 닉 안셀이 전남 구단의 사정에 따라 자유계약선수로 풀리면서 아시아쿼터 자리에 영입할 수 있게 됐다.

 

닉 안셀은 멜버른 빅토리에서 뛰다 지난 해 전남 유니폼을 입고 K리그에 데뷔했다. 지난 시즌 부상으로 많은 경기를 소화하지 못했지만, 출전했던 15경기에서는 수비라인을 안정적으로 이끌었다.

 

닉 안셀은 “경남과 올 시즌 함께 하게 돼, 너무 좋다”며 “경남의 목표인 K리그 1부 복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팬들도 함께 경남이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응원 해주시길 바란다”며 입단 소감과 함께 응원을 부탁했다.

 

닉 안셀은 메디컬 테스트 등의 필요한 절차는 모두 마쳤으며, 선수단의 1차 전지훈련지인 태국에 합류하여 올 시즌 경남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이영신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