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명공정무역소셜네트워크, 두레생협연합-아이쿱생협과 협약

- 작게+ 크게

박세경
기사입력 2020-01-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13일 공정무역 인식 확산 및 판매처 확대를 위한 공정무역가게 협약식 및 현판식을 진행했다.

 

이 날 협약식에 참여한 단체는 광명공정무역소셜네트워크, 두레생협연합, 아이쿱생협으로 시 공정무역활성화를 위해 동참할 예정이다.

 

광명공정무역소셜네트워크는 보나카페, TODA, 두드림카페, 광명경영회계고등학교, 광명YMCA등대생협, 경기두레생협, 광명나래아이쿱생협 등 7개단체로 구성돼 있으며, 공정무역을 통해 시민들의 윤리적 소비 확산에 앞장설 예정이다.

 

시는 협약식에 이어 공정무역가게를 대표해 보나카페 시청점에서 현판식을 진행했다. 공정무역가게는 현재 18곳으로 가게 앞 현판으로 확인 할 수 있다.

 

시는 앞으로 공정무역가게를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공정무역가게는 커피, 초콜릿, 아몬드, 마스코바도, 바나나 등의 공정무역상품을 판매한다.

 

시 관계자는 "지난 해 10월 공정무역도시 추진을 선언한 시는 찾아가는 공정무역 티파티, 청소년 이끔이 활동, 문화와 함께 하는 공정무역 이야기 강좌, 공정무역이 궁금해요라는 주제의 학교 수업 등을 진행했으며, 올해 공정무역 인식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