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시, '오나리 야간학교' 졸업식 및 총동문회 마련

- 작게+ 크게

여한용
기사입력 2019-11-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지난 23일 오산시 중앙도서관 다목적실에서 시청 공무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지난 2006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오나리 야간학교 졸업식 및 총동문회’가 열렸다.

 

이 날 행사는 '오나리 야간학교'를 통해 검정고시에 합격한 졸업생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생님과 가족들의 축하를 받으며 진행됐다.

 

재학생 대표로 송사를 낭독한 박창례 씨(여, 83)는 “오랜 도전 끝에 작년에 중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합격해 너무 기뻤다”며 “오늘 졸업하는 선배들처럼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도 끝까지 도전할 것이다. 배움에는 나이가 필요 없다”고 말했다.

 

답사를 낭독한 김해식 씨(남, 71)는 “2015년에 오나리 야간학교를 통해 중학교,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합격했고, 이듬해에 방송통신대학교에도 진학해 내년에 졸업한다”며 졸업생을 대표해 총동문회를 잘 이끌어 나갈 것을 다짐했다.

 

한편 ‘오나리 야간학교’는 지난 2006년도부터 14년 동안 70여 명의 검정고시 합격자를 배출해 명문 야간학교로 자리매김했으며,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중앙도서관 4층 문화강좌실에서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수업이 진행된다./여한용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