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정해인, 화요일의 남자 된다!

- 작게+ 크게

여민지
기사입력 2019-11-0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배우 정해인이 화요일의 남자가 된다.

 

KBS 2TV 신규 예능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오는 26일 밤 10시로 편성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KBS2에서 화요일 밤 10시 시간대에 선보이는 첫 번째 예능 프로그램이라는 점에서 기분 좋은 스타트를 기대케 한다.

 

6일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측은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오는 26일 밤 10시로 편성을 확정했으며 총 8부작으로 방영된다”고 밝혀 이목이 집중된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대한민국 대표 장수 교양인 KBS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를 예능으로 재 탄생시킨 프로그램으로 단순한 여행 리얼리티가 아닌 ‘걸어서 여행하고 기록하는 다큐멘터리’ 일명 ‘걷큐멘터리’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배우 정해인이 데뷔 7년만에 처음으로 도전하는 단독 리얼리티 예능라는 점에서 주목 받고 있다. 또한 PD가 기획, 출연, 촬영 등 제작 전반에 참여하는 KBS1 ‘걸어서 세계속으로’의 제작방식을 차용하는 만큼, 정해인이 단순 출연자의 역할을 넘어 여행의 모든 디테일을 책임진다는 점에서 기존 여행 예능들과 차별화를 예고하고 있다.

 

제작진은 “오랜 시간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를 기다려주신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시청자 분들의 성원 속에 현지 촬영을 만족스럽게 마치고, 후반 작업에 공을 들이고 있다.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는 좋은 콘텐츠로 찾아 뵙겠다”고 말했다.(사진-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여민지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