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수 김보경, 소속사 계약만료 후 첫 디지털 싱글 '나만 잘하면 돼' 발매

- 작게+ 크게

김금수
기사입력 2019-08-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가수 김보경이 홀로서기 후 첫 디지털 싱글을 발매한다.

김보경은 28일 정오 각종 온라인음원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나만 잘하면 돼’를 공개했다.

이번 곡은 김보경이 직접 작사·작곡 했으며 쌀쌀해지는 계절에 맞게 호소력 짙은 보컬의 보이스가 돋보이는 노래다.

‘나만 잘하면 돼’를 통해 담담하게 위로를 전함과 동시에 가슴이 시리는 감성을 전달해 리스너들의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이번 곡은 김보경이 전 소속사와 계약만료 후 처음으로 발매하는 곡으로, 본격적인 홀로서기를 알리는 노래이기도 하다.

김보경은 “그 동안 시도해보지 않았던 감성고 편곡으로 곡을 작업했다. 평소 메모해뒀던 감정을 가사에 썼고, 이제는 불안정한 마음을 내려놓고 스스로에게 집중하는 삶을 살자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랜 파트너 작곡가 안도가 보컬 디렉팅을 맡았고, 실력파 뮤지션 조여래가 레코딩과 편곡을 맡아 작업하는 동안 행복했다. 앞으로 네온크루의 앨범을 사랑해주시고, 멋진 뮤지션의 당찬 독립을 응원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보경은 28일 ‘나만 잘하면 돼’ 발매 이후 오는 9월 22일 홍대 벨로주에서 소극장 콘서트 ‘네온 플래닛(NEON PLANET)’을 개최한다.(사진=Neon Ent)/김금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