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산의료기술, 베트남 시장 공략을 위한 힘찬 발걸음!

- 작게+ 크게

이영신
기사입력 2019-08-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부산시 제공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하는 '2019 부산의료관광산업 해외특별전'이 베트남 호치민에서 지난 1일에서 3일까지 3일간 1만여 명이 관람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행사는 베트남 현지 의료종합박람회인 ‘2019 제19회 베트남 호치민 국제의료박람회(MEDIPHARM EXPO)’와 공동으로 개최됐으며, 38개의 의료기관과 의료기기업체, 외국인환자 유치업체 등이 참가했다.

이에 시는 1일 베트남 보건부 주요인사와 현지의 관련 협회,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 주요내빈 등이 참가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막을 올린 해외특별전은 전시관과 의료상담회뿐만 아니라 기업 대 기업(B2B) 바이어 상담회와 의료기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한국의료기술을 사전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베트남 현지 최대 방송사인 베트남텔레비전(VTV)과 호치민방송(HTV) 등이 개막행사 취재하는 등 현지 언론의 관심도 뜨거웠다.

루엔 딩 안 베트남 보건부 국장은 특별전 개막행사 및 의료기관 체험행사에 참가해 부산 의료기관 및 의료기기에 큰 관심을 보였으며, “부산은 우수한 의료기술과 더불어 관광자원 등이 잘 결합된 도시이고, 앞으로 베트남 국민들을 위해 의료기술, 의료관광 교류 및 이러한 행사가 자주 개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 조용래 국장은 “의료기관 및 해외환자 유치 업계와 함께 신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가는 등 부산의 의료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이영신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