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왕시 고천동에 위치한 샵미니미(헬로미니미), 어린이 위한 '따뜻한 나눔'

어린이용 낮잠이불 138채(454만 원 상당) 기부, 6개동 아이들에게 전달

- 작게+ 크게

구숙영
기사입력 2019-07-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의왕시 고천동에 위치한 샵미니미(헬로미니미)는 최근 어린이들을 위한 낮잠이불 138채(454만 원 상당)를 기부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이번에 기부한 이불은 어린이 전용 낮잠이불로 요와 이불의 탈부착이 가능한 일체형 이불로써 아이들이 집에서 낮잠을 자거나 놀러갈 때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윤송이 샵미니미(헬로미니미) 대표는“시에 이사온지 2년정도 됐는데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이불을 기부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용 고천동장은 “요즘처럼 경기가 어려운 때에 이웃들을 위해 이렇게 많은 물품을 기부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대한 애정어린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동에서는 기부 받은 물품들은 관내 6개 동에 배부해 필요한 가정에 전달할 계획이다. 샵미니미(헬로미니미)는 설립한지 5년정도 된 아기이불 전문브랜드 벤처기업으로, 최근 아기이불에서 다양한 유아용품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구숙영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