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민배우 김영철, 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 MC

- 작게+ 크게

하기수
기사입력 2019-07-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배우 김영철이 '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 MC로 나선다.

2019년 8월 15일 광복절 KBS와 재외동포재단이 공동주최하는 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김호상 CP/고국진 PD)이 방송된다. <별 헤는 밤>은 다큐멘터리와 쇼가 결합된 이야기가 있는 콘서트로서 윤동주의 시와 삶, 음악을 통해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길 전망이다.

앞서 <별 헤는 밤> 측은 싱어송라이터 이적, 영원한 청춘 록밴드 YB, 아름다운 청춘 힙합뮤지션 다이나믹듀오, 명품 보컬그룹 스윗소로우, 발라드 여왕 백지영, 크로스오버 사중창 그룹 포레스텔라, 깊은 울림의 뮤지컬 배우 민우혁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들의 출격을 예고해 뜨거운 기대를 모았다.

이런 가운데 이들 아티스트들과 함께 <별 헤는 밤>을 이끌어 갈 MC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 주인공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깊이 있는 연기력과 존재감을 발산하며 대중의 신뢰를 한 몸에 받고 있는 배우 김영철이다.

배우 김영철은 일일이 나열하기도 어려울 만큼 수많은 작품에 출연, 폭발적 연기를 펼쳐왔다. 특히 대하사극 '태조 왕건' 속 궁예와 '야인시대' 속 김두한은 김영철의 명품 연기로 두고 두고 회자되는 캐릭터. 이외에도 '아버지가 이상해' 등 가족극은 물론 첩보물 '아이리스', 느와르 영화 '달콤한 인생' 등. 김영철은 장르불문 폭 넓은 연기 활동으로 국민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연기력과 함께 김영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주는 것은 대중에 한 발자국 더 가깝게 다가서는 친근함이다. 현재 김영철은 KBS 1TV '김영철의 동네 한바퀴'를 통해 매주 전국 각지를 방문,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모습으로 대중의 곁에 서는 김영철이 민족시인 윤동주의 시와 삶을 풀어내는 <별 헤는 밤>의 MC를 맡아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2019년은 대한민국의 뿌리가 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다. 이렇게 의미 있는 2019년의 광복절. 시대의 아픔을 시로 노래했던 민족시인 윤동주의 이야기를 되짚는 <별 헤는 밤>이 방송된다. 국민배우 김영철이 MC로 나서며 <별 헤는 밤>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KBS와 재외동포재단이 함께 주관하는 '3.1운동 100주년 기획 윤동주 콘서트 <별 헤는 밤>'은 오는 18일 KBS홀에서 녹화, 8월 15일 방송된다. 12일(오후 3시)까지 <별 헤는 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방청 신청할 수 있다./하기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