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원주시, "고령운전자라면 실버마크를 부착해 보세요"

- 작게+ 크게

이영관
기사입력 2019-07-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원주시는 매년 증가하는 고령운전자 유발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고령운전자 실버마크’를 제작해 배포한다.

자동차 앞·뒤 유리창 바깥쪽에 붙이는 ‘고령운전자 실버마크’는 주변 운전자에게 해당 차량의 운전자가 고령임을 알려 배려와 양보 운전을 유도해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표식이다.

이에 시에 거주하면서 자동차를 소유하고 있는 70세 이상 고령운전자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또한 자동차등록증과 운전면허증을 가지고 주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직접 방문하면 신청서 작성 후 바로 수령할 수 있다.

이병철 교통행정과장은 “고령운전자와 비고령운전자, 교통 관련 기관이 서로 손을 잡고 있는 모습을 형상화한 실버마크처럼 운전자 모두가 배려와 양보를 통해 행복하고 안전한 교통문화가 정착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홍보활동으로 사업 활성화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이영신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