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순둥 VS 서늘! '천의 얼굴'

- 작게+ 크게

하기수
기사입력 2019-06-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가 ‘잠입작전’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해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다. 서로 다른 사람 같은 윤균상의 투페이스와 함께 은밀하게 비밀의 문을 여는 윤균상의 모습을 담은 2종의 포스터가 공개돼 강렬함을 선사한다.

‘미스터 기간제’(연출 성용일/ 극본 장홍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스튜디오 드래곤)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다.

윤균상이 정체를 숨기고 상위 0.1%인 명문사학 ‘천명고’에 기간제 교사로 잠입하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기강제)’ 역을 맡아 관심을 높이고 있다. 특히 11일 ‘미스터 기간제’ 티저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윤균상의 ‘잠입작전’에 대한 기대감을 자아낸다.

우선 첫 번째 티저 포스터에는 ‘진실을 밝히기 위한 그의 잠입작전이 시작된다’는 카피와 함께 윤균상의 극과 극 얼굴이 2분할로 배치돼 눈길을 끈다. 좌측에는 훈남 기간제 교사로 변신한 윤균상의 얼굴이 담겨 있다. 동그란 안경을 착용하고 머리를 내린 그는 온화하고 수더분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에 반해 우측의 윤균상은 모든 것을 꿰뚫을 듯한 눈빛을 보여주고 있다. 새까만 동공이 푸른 이채로 번뜩여 비장한 포스를 더한다.

이는 순진무구한 기간제 교사 ‘기강제’로 변신한 기무혁의 모습과 사악한 속물 변호사 ‘기무혁’의 모습을 하나의 포스터에 담아낸 것. 포스터 속 윤균상의 좌우 얼굴은 마치 전혀 다른 두 사람의 모습을 보는 듯하다. 이에 윤균상이 만들어 갈 진실을 찾기 위해 기간제 교사로 잠입하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기강제)’에 대한 호기심과 기대감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두 번째 티저 포스터 속 윤균상은 은밀하게 불 꺼진 학교에 잠입한 모습이다. 그는 어두운 복도의 끝을 응시하며 굳게 닫힌 비밀의 문을 열려고 하고 있다. 자신이 추적하는 진실을 향해 거침없이 다가가는 윤균상의 모습이 긴장감을 치솟게 한다.

‘미스터 기간제’ 측은 “윤균상이 연기할 속물 변호사 기무혁이 기간제 교사 ‘기강제’로 변신해 명문사학 천명고에 잠입하게 되는 과정과 의문의 살인사건의 진실을 밝히는 과정이 흥미진진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손에 땀을 쥐게 할 명문사학 잠입스릴러 ‘미스터 기간제’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는 ‘구해줘2’ 후속으로 7월 17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사진-OCN 제공)/하기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