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호롱불)인천 대학병원서 70대 환자 사망 놓고 의료사고냐, 아니냐 '대립'

- 작게+ 크게

김낙현
기사입력 2019-06-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70대 여성이 인천 한 대학병원에서 척추 수술을 받던 중 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진 가운데 이를 놓고 의료사고냐, 아니냐를 놓고 병원 측과 유가족 측이 첨예하게 대립.

3일 인천 남동경찰서는 대학병원인 A병원에서 수술 중 숨진 B씨(72)의 유족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병원 과실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

경찰조사 결과 B씨는 지난 해 9월 이 병원에서 척추 골절 수술을 받다가 숨진 것으로 확인됐으며, 유가족들은 병원 측이 수술 중 실수로 동맥을 손상해 숨지게 했다며 이는 "명백한 의료과실이다"라고 주장.

반면 병원 측은 B씨가 앞서 3차례에 걸쳐 척추 수술을 받아 수술 부위가 약해져 있는 상태였기 때문에 동맥 손상은 피할 수 없었다며 "의료과실이 아니다"라고 맞서고 있는 상황.

한편 숨진 B씨에 대해 부검을 실시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과다출혈로 인한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부검 소견을 발표. 이에 경찰은 병원의 과실 여부에 대해 전문가 판단을 받기 위해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에 감정을 의뢰한 상태./김낙현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