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열여덟의 순간' 강기영, 옹성우-김향기와 호흡

- 작게+ 크게

김금수
기사입력 2019-03-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열여덟의 순간’에 탄탄한 연기 내공과 독보적 매력을 지닌 강기영이 합류해 기대를 높인다.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 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은 위태롭고 미숙한 ‘Pre-청춘’들의 세상을 있는 그대로 들여다보는 감성 청춘물이다.

 

사소한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을 자극하고 진한 공감을 선사한다.

 

앞서 뜨거운 화제를 모은 옹성우, 김향기, 신승호의 만남에 이어 ‘믿고 보는 배우’ 강기영까지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차별화된 ‘감성만렙’ 청춘 드라마를 기대케 한다. 강기영은 극 중 고독이 습관이 된 소년 최준우(옹성우 분)의 부담임 ‘오한결’로 분한다.

 

오한결은 대책 없는 초짜 선생이지만, 아이들과 부딪히고 성장하며 진짜 선생으로 거듭나는 인물이다. 전학생 준우를 세상과 연결해주고 꽤 괜찮은 어른, 꽤 괜찮은 선생으로 변모하는 오한결 역으로 강기영은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강기영은 “새로운 작품을 만날 때마다 많이 느끼고 배우는데, 이렇게 또 다른 결을 가진 캐릭터를 만나게 돼 감사한 마음이다. ‘오한결’은 학생들과 소통하고 교감하며 함께 성장하는 인물인 만큼, 저에게도 또 다른 도전이 될 것 같다”며 “찬란하게 빛나는 ‘열여덟의 순간’으로 남을 수 있도록 열심히 연기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사진=유본컴퍼니)/김금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