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천대학교 조동성 총장 사퇴하라"

인천대 교수회, 경찰 조사 받고 있는 조 총장 사퇴 촉구하고 나서

- 작게+ 크게

김낙현
기사입력 2019-02-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인천대 홈페이지 캡쳐


인천대학교가 내홍을 겪고 있다.

 

인천대 교수회는 지난 22일 총장에게 보내는 공문을 통해 “교육부 채용비리 감사에 따른 중징계 요구와 정부 부처 전수조사를 통해 수사를 받는 조 총장은 더는 대학의 명예를 실추시키지 말고, 모든 책임을 지고 조속히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교수회는 "향후 관련 보직자의 사퇴로 인해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대학 행정 공백을 메우고, 관련 학과와 대학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해야 한다"며 "대학운영의 정상화 의지를 반영하면서 대표성을 갖는 비대위 체제로 전환해 학사 행정에 차질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교수협의회 유병국 회장은 “이번 사태는 조 총장이 대학 행정 시스템을 이해하지 못한 데서 기인한 문제라는 점이 자명함에도 총장은 여전히 이번 사태를 안일한 수준에서 인식하고 있다”며 “총장이 실추된 대학 이미지 회복을 원하고, 구성원을 위한다면 사퇴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대는 지난 해 1학기 전임교수 채용 과정에서 면접시험에 불참한 특정 지원자에게 3일 후 추가 면접을 주는 등 편의를 제공했다는 의혹을 받아 경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김낙현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