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천시, '2019년도 해외관광객 유치 마케팅 사업 설명회' 개최

- 작게+ 크게

강금운
기사입력 2019-01-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인천시 제공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30일 하버파크 호텔에서 인바운드 여행사 60개 업체 100명, 인천 지역 숙박·음식·콘텐츠 운영 사업체 20개사 40여명 등 다양한 관광업체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해외관광객 유치 마케팅 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에는 올해 인천관광공사에서 추진하는 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한 ON/OFF 라인 마케팅 전략, 방인관광객 모객 여행사에 대한 유치 인센티브 지원, 기업회의·포상관광 지원 등 각종 제도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있었다.

 

또한 실질적으로 상품을 구성하고 판매하는 여행사와 관내 관광업체간의 B2B 상담 코너도 운영해 ‘인천의 우수 관광콘텐츠를 우리가 먼저 자세히 알고 마케팅 하자’라는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큰 도움이 된 것으로 시는 보고 있다.

 

아울러, 2년간 인천관광홍보대사로 위촉돼 활동 중인 일본인 요스미마리를 초청, 본인이 직접 일본관광객과 동행하면서 인천의 관광지와 음식·쇼핑 방문 후기와 관광객들의 개별 요구 등 경험상 느낀 점을 들려주고 보다 많은 관광객을 인천에 유치하기 위해서 개선할 점 등의 노하우와 함께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유명 온라인 관광플랫폼인 쿨룩, 트립어드바이저 등 유력 OTA 대한 회원가입→ 상품 론칭→ 후기 생성 등을 관광사업체 관계자가 직접 시연해봄으로써 개별 관광사업체가 스스로 본인들의 콘텐츠와 관광지로서의 강점을 온라인상으로 직접 홍보할 수 있고, 업체별 마케팅 툴로 사용할 수 있는 역량 강화교육도 실시해 인천관광 활성화 방안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

 
장훈 관광진흥과장은 “인천관광 활성화는 시나 인천관광공사와 관광사업체 분들의 참여와 유기적입 협력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인천지역관광협의체를 구성해 인천 관광사업체의 인천관광상품 판매 및 모객활동에 대해 홍보비 및 팸투어 지원, 해외관광 현지 설명회 개최 시 다양한 참여 방안 마련 등 적극적 지원하겠다”고 밝혔다./강금운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