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주시, 금곡홍유릉상점가 '상인회' 등록

- 작게+ 크게

장용범
기사입력 2019-01-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남양주시 제공

 

상권이 침체한 남양주시 금곡동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남양주시 금곡동 상인들은 지난 7일 금곡 상권을 살려보자는 뜻을 모아 이순권 회장을 주축으로 금곡홍유릉상점가 상인회를 전격 창립·등록 신청했다

 

금곡홍유릉 상점가는 오래된 역사를 가지고 있고, 시청 주변에 상권이 형성돼 있지만 그간 매출액 감소로 어려움을 호소해 왔다. 이에 상인들은 스스로 상권을 살리기 위해 상인회를 결성할 필요성을 느껴왔다.

 

금곡홍유릉상점가 상인회는 남양주장현 전통시장 상인회에 이어 두 번째로 시에 등록돼 관련법에 따라 앞으로 정부 공모사업에 선정되면 시설현대화 사업, 주차환경개선사업, 공동마케팅 지원 사업 등 각종 사업비를 지원 받을 수 있고 온누리 상품권도 사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상점가 상인회 등록과 더불어 향후 상권 분석을 통해 주변 상권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향후 상권 활성화를 위해 상인회로 등록 가능한 곳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해 시에 최초로 등록된 장현 전통시장의 경우 2018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을 통해 시장 매니저 사업에 선정돼 전통시장 내 매니저가 근무해 시장 상인들의 행정보조를 지원하고 있으며, 시설현대화사업에도 선정되면서 국·시비 등 총 1억8천만 원의 예산을 확보해 시설 개선 공사진행을 앞두고 있다./장용범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