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화시스템, 군사정보통합처리체계 성능개량 사업 수주

- 작게+ 크게

여한식
기사입력 2018-12-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한화시스템(대표 김경한)은 11일 800억 원 규모의 대형 국방 SI 프로젝트인 군사정보통합처리체계(Military Intelligence Management System, 이하 MIMS) 성능개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MIMS는 육·해·공 C4I 체계 및 각종 센서와의 연동을 통해 군사정보를 종합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각종 센서로부터 수집된 정보를 융합하여 효과적인 정보분석 기반을 마련하고 이를 바탕으로 군의 정보적 우위 및 국방 정보화를 가능하게 한다.

 
통합 한화시스템은 8월 방산전자 전문의 한화시스템과 ICT 기술력을 보유한 한화S&C가 합병해 출범했다. 기존 한화시스템은 통합법인의 시스템부문으로 한화S&C는 ICT부문으로 재편됐으며 양사는 합병 당시 상호 간 시너지 창출에 대한 기대감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수주에 있어 시스템부문은 군 지휘통제통신 분야 노하우를 활용했다. 시스템부문은 2010년 후방지역 C4I 체계 전력화 사업과 2차 성능개량 사업을 수행하는 등 방산전자 역량을 증명해왔다.

 
또한 ICT부문은 MIMS에 대한 높은 수준의 이해도와 수행 역량을 발휘했다. ICT부문은 2017년 본 사업의 선행 사업인 MIMS 탐색개발 사업을 수주했으며 8개월 간 체계 요구사항 분석 및 구조설계 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기술력을 입증한 바 있다.

 
이번 사업 범위는 △9대 임무기능 재개발 △빅데이터 기반 분석체계 구축 △다출처 및 복합분석체계 구축 △서버·네트워크 등 기반체계 구축 △연동·관제·보안 등 재설계 및 구축이다.

 
한화시스템 ICT부문 김경한 대표는 “이번 사업은 통합 한화시스템이 합병 시너지를 가시화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가 깊다”며 “선행 사업에서 축적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MIMS를 정보융합 체계로 새롭게 구현하고 성공적인 사업 수행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여한식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