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사의찬미' 이지훈, 완벽 순정남 변신...

- 작게+ 크게

김금수
기사입력 2018-12-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배우 이지훈이 시대극까지 완벽 소화하며 장르 불문, 캐릭터 불문 한계 없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SBS TV시네마 ‘사의찬미’에서 이지훈은 짧은 출연이지만 신혜선을 짝사랑하는 모습을 애틋하게 표현해내며 완벽 변신. 악역, 로코에 이어 시대극까지 소화해 장르에 한계가 없는 배우임을 증명했다.

 

이지훈은 ‘학교 2013’으로 데뷔해 ‘최고다 이순신’, ‘육룡이 나르샤’, ‘마녀보감’등의 작품을 통해 다양한 역할을 선보였다.

 

이후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 허치현 역을 맡으며 시크한 슈트와 짧아진 올백 머리로 스타일 변신을 하고, 차가운 눈빛과 냉철한 모습부터 부드럽고 온화한 모습까지, 상대에 따라 냉탕과 온탕을 넘나드는 입체적인 악역을 그려냈다.

 

특히, ‘당신의 하우스헬퍼’에서는 능력 있고 따뜻한 변호사 권진국 역을 맡아 연애를 글로 배운 연애숙맥이자 한 사람 밖에 모르는 순정남의 모습을 유쾌하게 선보이며 반전 허당미를 발산, 매주 안방극장을 미소 짓게 하며 새로운 로코 강자로 떠오르기도 했다.

 

아울러 특유의 부드러운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로맨스 장르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는 이지훈이 시대극인 ‘사의찬미’까지 완벽 소화해내며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배우임을 입증했다./김금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