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 발대식 개최

- 작게+ 크게

강금운
기사입력 2018-11-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제공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주영범)는 지난 10월 31일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의 공식적인 시작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 날 발대식은 창업자, 전담멘토, 인천센터 구성원이 처음으로 한데 모여 개최한 공식 행사로 향후 사업 운영을 위한 핵심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뜻 깊은 교류의 장이 됐다.

 

기술혁신형 창업기업 지원사업을 통해 인천센터와 함께하게 된 창업자는 모두 37명으로, 선정된 창업자 37명은 전국의 19개 각 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틀어 가장 많은 숫자다.

 
이번 행사는 창업자, 전담멘토, 인천센터 구성원들 간에 원활한 소통이 가능하도록 상호 컨텍 포인트를 교환하고, 인천센터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에 대해 창업자와 전담 멘토에게 인천센터의 센터장을 비롯한 각 사업 담당자들이 직접 행사장에 참석해 알리는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특히 선배 스타트업으로서 인천센터와 전문 엔젤투자자로부터 총 1억 6000만 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한 인천센터의 보육기업 로프솔트의 박용희 대표는 창업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생생한 창업스토리를 실감나게 들려줘 참석자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주영범 센터장은 “이번 사업은 사업화 지원예산, 사업운영비 등 연 25억 원 정도 규모의 사업이며 단일 지원사업으로는 인천센터 내에서 가장 큰 예산이 투입되는 사업”이라며 “센터는 이 사업에 함께하게 된 창업자, 전담멘토 한 분 한 분을 소중한 가족과 같이 여기고 각 창업자들의 창업 성공을 위한 든든한 발판이 될 수 있도록 구성원 모두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