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글로본, 60만 국군장병에게 마스크팩 600만장 위문품으로 전달

- 작게+ 크게

여한식
기사입력 2017-12-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국방부 제공


사회공헌 강소기업 글로본(주)(회장 한상호)은 지난 13일 혹한기 훈련 및 동절기 야간 경계 근무로 인한 장병들의 피부 관리를 위해 60만 국군장병에게 마스크팩 600만장의 위문품을 송영무 국방부 장관에게 전달하는 기증식을 가졌다.


화장품 전문업체인 글로본은 60억 원 상당의 위문품을 성탄절인 오는 25일 전까지 육군, 해군, 공군 및 해병대 각 부대에 모두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경기도 이천 물류센터에서 사내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대규모 ‘산타클로스’ 배송단(11톤 트럭 33대분)을 결성해 위문품 전달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글로본 한상호 회장은 “이번에 전달되는 위문품은 젊은 층 인기 제품인 ‘RUE’ 마스크팩”이라며 “북핵 위기 고조와 북한 미사일 발사로 인해 전 장병들의 피로감이 누적된 지금 나라를 지키는 국군 장병들의 사기를 북돋우고 국가와 사회를 위한 기부 문화를 실천하는 기업인으로서 조그만 정성을 담았다”고 말했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글로본은 2016년 연말 촛불 정국으로 인해 시국이 엄중한 상황임에도 철책선을 지키는 최전방 4개 사단 장병들에게 마스크팩 100만장을 전달한 데 이어 이번에는 대한민국의 60만 모든 국군 장병들을 위해 600만장이라는 큰 규모의 위문품을 전달해 장병들의 병영 생활에 큰 활력이 될 것”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여한식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