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외교부, ‘2017 재외 명예영사 초청사업’ 개최

- 작게+ 크게

여한숙
기사입력 2017-10-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외교부는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2017년도 제8차 재외 명예영사 방한 초청사업’을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해외에서 재외국민을 보호하고, 해당 국가와의 경제·문화·교육 분야 등에서 협력 증진에 기여하고 있는 재외 명예영사들의 한국에 대한 이해도 증진 및 소속감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이 날 행사에 초청된 북미, 중남미, 남아·태, 유럽, 아·중동 지역 13개국 13명의 재외 명예영사들은 우리 외교 정책 및 평창 동계올림픽에 관한 설명 청취, 안보 체험(DMZ) 및 산업시설 방문, 외교부 간부와의 네트워킹 등 다양한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이번 방한이 한국의 정치·경제·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외교부 관계자는 "지난 2010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8회째를 맞는 재외 명예영사 방한 초청 사업은 글로벌 친한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재외국민 보호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말했다./여한숙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