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산시청 이아란, '설날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꽃가마

- 작게+ 크게

하기수
기사입력 2020-01-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안산시 직장운동부 이아란 선수(24)가 2020 홍성 설날장사 씨름대회에서 매화급 장사에 등극했다.

 

이아란 선수는 지난 27일 충남 홍성 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부 매화급(60㎏급) 결승전에서 한유란(거제시청)을 2대 1로 꺾고 우승했다.

 

지난 해 추석장사 씨름대회 매화급 정상에 올랐던 이아란 선수는 이로써 통산 두 번째 장사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올해 안산시청으로 이적한 이아란 선수는 조경덕 감독을 만나 기량이 급성장하며 매화급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또한 이번 대회에서 안산시청은 이아란 선수 외에도 김다혜 선수(28)가 국화급 2위, 최희화 선수(27)가 무궁화급 공동 3위, 단체전 2위에 오르며 여자 씨름 명가의 명성을 이어갔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직장 씨름부는 시의 큰 자랑거리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안산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말했다./하기수 기자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일간경인. All rights reserved.